“도수치료, 의원급 병원급보다 비싸다”

전국 3,000여 개 의원급 의료기관 대상 비급여 진료비용 분석

식약일보 | 입력 : 2019/09/05 [17:08]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와 건강보험심사평가원(원장 김승택)은 의료법에 따라 전국 의원급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벌인 2차 비급여 진료비용 표본조사 결과를 공개한다고 밝혔다.

 

이번 조사는 지역, 세부 진료계열 등을 고려한 확률비례 계통추출 방식으로 표본기관을 선정하여 현행 병원급 공개항목에 대해 시스템 등을 이용하여 2주간(5.27∼6.4) 시행됐다.

 

전체 의료기관의 94.2%가 의원급 의료기관이고, 외래 진료의 경우 4명 중 3명이 의원을 이용하고 있으나, 병원급 기관을 대상으로 비급여 진료비용을 공개하고 있어 의원급까지 확대 필요성이 제기된 바 있다.

 

이에 공개에 따른 실효성 등을 파악하고자 지난해 서울, 경기지역에 이어 전국을 대상으로 표본조사가 이뤄졌다.

 

조사 결과 2,056기관에서 제출받은 220개 항목을 대상으로 빈도, 가격, 지역, 병원급과 비교 등을 중심으로 분석했고, 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다.

 

의원급이 병원급보다 비급여 비용이 대체로 낮으나, 눈의 계측검사, 도수치료 등 일부 항목에서 병원급보다 높았고, 다빈도 항목, 기관별 큰 가격 차 등에서는 병원급과 유사란 것으로 조사됐다.

 

다빈도 항목에서 예방 접종료를 제외한 타 항목은 병원급과 유사한 것으로 나타났다.

 

다빈도 항목으로 의원은 △예방 접종료(대상포진), △예방 접종료(A형간염), △초음파검사료(두경부-경부초음파), △상급병실료(1인실), △체외충격파 치료[근골격계질환] 등이며, 치과 의원은 △광중합형 복합레진충전, △골드크라운-금니, △치과 임플란트, △자가 치아 이식술, △교육 상담료(치태조절교육), 한의원은 △추나요법, △경근간섭저주파요법, △경피전기자극요법, △사상체질검사, △경피 온열검사 등이다.

 

항목별 평균금액과 최고 금액 간 가격 차가 큰 항목들이 상당수 발견됐다. 의원은 △후각 기능(인지 및 역치)검사, △레이저를 이용한 손발톱 진균증 치료, △갑상선·부갑상선 초음파 등이며, 치과 의원은 △잇몸웃음교정술, △광중합형 복합레진충전(마모), △광중합형 복합레진 충전(파절 등), 한의원 △경근간섭저주파요법, △경피전기자극요법, △추나요법(단순) 등이다.

 

7개 권역 중 서울지역이 대체로 다른 지역보다 비급여 진료비용이 높았고, 일부 항목은 지역별로 큰 가격 차를 보였다.

 

의원은 △눈의 계측검사, △증식치료(사지관절부위), △체외충격파 치료(근골격계질환), 치과 의원은 △광중합형 복합레진충전(마모), 한의원은 △추나요법(단순), △경피 전기자극요법, △경근간섭저주파요법 등이다.

 

상급병실료 1인실, 갑상선·부갑상선 제외한 경부초음파는 지난해 조사와 비교하여 인상됐지만, 체외충격파 치료(근골격계질환), 치과 임플란트는 인하됐다.

 

제증명 수수료는 관련 규정에 따라 대부분이 상한금액 범위 내에서 비용을 받고 있으나, 제출 건 중 약 9%가 상한액을 초과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상한금액 초과에 대해서는 소관 협회 등에 공유하여 의료기관들이 자발적으로 준수하도록 유도할 예정이다.

 

보건복지부 고형우 의료보장관리과장은 “이번 조사에 적극적으로 참여한 의원급 의료기관의 노고에 감사드린다.”라고 밝혔다.

 

또한 “지난해부터 2회에 걸쳐 진행된 표본조사를 통해 의원급도 병원급과 동일하게 큰 가격차를 보이고 일부 항목에서는 병원급보다 더 높은 경우도 있다”라고 지적하면서, “최소한 비급여 공개항목에 대해서는 병·의원 구분 없이 가격을 비교하여 소비자가 알 수 있도록 개선이 필요하다.”라고 강조했다.

 

내년 상반기에는 정보통신기술(ICT) 기반의 비급여 진료비용 송수신시스템을 이용하여 전국 의원급 의료기관 대상으로 비급여 진료비용 현황조사를 시범사업 형태로 확대, 진행할 예정이다. 윤지수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국회서 삼겹살 등 돼지고기 인기 부위 반값 할인판매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