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유에 어린이 성장 촉진 성분 “단백질·칼슘·IGF-1”

우유가 어린이 성장 돕나?

식약일보 | 입력 : 2021/02/22 [17:04]

 우유가 어린이 성장을 도운다는 2개의 논문이 발표됐다. 

 

22일 한국식품커뮤니케이션포럼(KOFRUM)에 따르면 미국의 건강 전문 웹 미디어인 ‘헬스라인’(Healthline)은 ‘우유가 아이의 성장을 돕나’(Does Milk Help Kids Grow?)란 제목의 2일자 기사에서 우유와 어린이 성장 관련 연구 논문 2편을 소개했다.

 

이 중 한 편은 거의 1세기 전인 1928년 영국의학저널(BMJ)에 실린 논문이다. 우유와 어린 시절의 성장과의 관계를 분석한 최초의 연구 결과다. 우유를 마신 아이의 체중과 키가 그렇지 않은 아이보다 20% 정도 증가했다는 것이 이 연구의 결론이었다.

 

다른 한 편은 지난해 4월 세계적인 학술지 ‘네이처’의 자매지인 ‘사이언티픽 리포트’(Scientific Reports)에 실린 독일 괴팅겐대학과 미국 하버드대학 보건대학원 공동 연구팀의 논문(생후 6∼59개월 된 아이의 성장과 우유 소비의 연관성)이다.

 

연구팀이 1990∼2017년 세계에서 생후 6∼59개월 된 아이의 성장 관련 자료를 분석했더니 우유를 마신 아이의 성장 저해 위험이 우유를 마시지 않은 아이보다 1.9%P(포인트) 낮아졌다. 우유 섭취는 아이의 저체중 위험도 1.4%P 낮췄다.

 

우유가 어린이의 성장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것은 우유에 포함된 다양한 영양소 덕분으로 추정되고 있다. 우유엔 단백질ㆍ칼슘ㆍ칼륨ㆍ아연ㆍ비타민 A를 포함한 여러 필수 영양소를 포함하고 있는데, 이들은 모두 어린 시절의 성장에 중요한 역할을 한다.

 

우유 함유 성분 중 어린이의 키 성장을 돕는 3대 성분으론 단백질ㆍ칼슘ㆍIGF-1이 꼽혔다.

 

우유에 든 단백질은 근육 형성에 필수적인 영양소다. 칼슘은 뼈 성장에 기여하는 데 우유는 별명이 ‘칼슘의 왕’이다. 인슐린과 유사한 성장인자인 IGF-1은 뼈와 근육의 성장과 발달에 밀접하게 관여하는 호르몬이다.

 

기사엔 “우유 섭취는 어린이의 성장 촉진을 돕는데, 이는 단백질ㆍ칼슘ㆍIGF-1과 같은 성장 촉진 영양소의 존재 때문”이라고 쓰여 있다. 강경남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한라산 난지축산연구소, 말 100여 마리 8개월간 초지 방목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