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식약일보 KFDN 식품과 의약 뉴스

김천 산림신품종 재배단지 시설조성 착공

식약일보 | 기사입력 2023/05/25 [21:21]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 2023년도 재배단지 시설조성 공사 시작!

김천 산림신품종 재배단지 시설조성 착공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 2023년도 재배단지 시설조성 공사 시작!

식약일보 | 입력 : 2023/05/25 [21:21]

올해 김천시에 준공 예정인 산림신품종 재배단지(시설비 17억원) 조성을 6월중 착공한다.

 

산림청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센터장 김성만)는 산림신품종 재배단지 조성사업은 지역사회의 일자리 창출 및 소득 증대를 목적으로 운영되는 사업이며, 산림신품종을 활용한 공동생산·가공·유통 등의 사업이 지역주민 주도하에 사회적경제 방식으로 이뤄지고 있다고 밝혔다.

 

산림신품종 재배단지의 사업면적은 약 5ha이고, 기반시설로 사무실, 제조시설 등을 포함한 작업장을 조성할 계획이며, 그 외 면적은 산림작물 재배를 위한 포지 등으로 이용할 계획이다(2024년 개원).

 

 

재배단지를 운영하게 될 ‘김천틔움 사회적협동조합’은 2022년 12월에 설립인가 완료했으며, 재배단지를 기반으로 수익성이 높은 국내 산림신품종(호두나무 등)을 이용하여 생산·유통뿐만 아니라 체험·관광사업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현재 전국적으로 5개소(평창, 하동, 장수, 광양, 해남)가 조성완료 되었으며 3개소(세종, 김천, 산청)는 ’23년 준공을 목표로 조성중이다. 재배단지는 산림신품종 보급 확대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김성만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장은 “산림신품종 재배단지 사업은 지역주민이 주도하고 정부가 지원하는 방식으로 운영되며, 일자리 창출과 산촌소득 증대에 연관되어 있으므로 효율적인 재배단지 운영을 위하여 시설조성에 만전을 기하겠다”라고 밝혔다. 강경남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