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식약일보 KFDN 식품과 의약 뉴스

휴메딕스, 3분기 매출 397억 원·영업이익 114억 원

이수중 기자 | 기사입력 2023/11/10 [23:08]

지난해 동기比 매출 24%, 영업이익 45%↑
에스테틱·CMO·화장품 사업 지속 성장 눈길

휴메딕스, 3분기 매출 397억 원·영업이익 114억 원


지난해 동기比 매출 24%, 영업이익 45%↑
에스테틱·CMO·화장품 사업 지속 성장 눈길

이수중 기자 | 입력 : 2023/11/10 [23:08]

휴온스그룹 휴메딕스가 매출과 영업이익 모두 성장하며 호실적을 이어갔다.

 

㈜휴메딕스(대표 김진환)는 3분기 개별재무제표 기준 매출 397억원, 영업이익 114억원, 당기순이익 72억원을 기록하며 전년동기 대비 각 24%, 45%, 16% 성장했다고 10일 밝혔다.

 

휴메딕스는 엘라비에 필러 중심의 에스테틱, CMO, 화장품 사업 성장으로 호실적을 견인했다.

 

휴메딕스 김진환 대표는 “모든 사업영역에서 매 분기 성장을 거듭하며 견조한 실적을 기록하고 있다”라며 “글로벌 에스테틱 시장에서 휴메딕스의 입지를 더욱 공고히 하기 위해 국내외 영업망 확대, 신제품 출시, 판매 채널 확대 등 다각적인 노력을 펼쳐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에스테틱 사업은 리오프닝 이후 국내와 해외 의료 관광객의 에스테틱 수요가 크게 증가했다. 중국 필러 시장 성장에 이어 브라질 등 남미 지역의 필러 수출도 급증했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CMO 사업에서는 신규 바이알 주사제 등 전문의약품 수주가 증가했으며 화장품 해외 판매 확대로 실적 성장을 이끌었다.

 

영업이익은 주력 제품군의 판매 및 수주 증가로 가동률과 수익성이 크게 개선되며 호조를 보였다.

 

휴메딕스는 4분기에도 에스테틱 부문 상승 흐름으로 높은 성장세를 이어갈 전망이다. 필러 러시아 품목허가로 기존 중국, 브라질과 더불어 해외 수출국가를 확대하는 동시에 전문의약품 및 점안제 CMO 수주 증가로 실적 순항을 이어간다는 목표다. 아울러 새로운 성장동력 사업인 헤파린나트륨 국내 최초 DMF등록, PN 메조필러 국내 임상 및 엘라비에 필러의 해외 등록 확대 등으로 새로운 성장 기반을 다질 계획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