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식약일보 KFDN 식품과 의약 뉴스

경기 수원·양주·가평, 스마트인지검사 무료 시행

이수중 기자 | 기사입력 2024/02/08 [14:12]

경기도, 수원 지동시장에서 ‘경기 스마트 인지검사’ 홍보행사 진행
인공지능 스마트 기술을 활용한 치매 선별 스크리닝 프로그램 활용

경기 수원·양주·가평, 스마트인지검사 무료 시행


경기도, 수원 지동시장에서 ‘경기 스마트 인지검사’ 홍보행사 진행
인공지능 스마트 기술을 활용한 치매 선별 스크리닝 프로그램 활용

이수중 기자 | 입력 : 2024/02/08 [14:12]

65세 이상 노인 1만 명을 대상으로 수원, 양주, 가평에서스마트인지검사를 무료로 실시, 선제적 치매 예방관리를 위한 기반 자료로 활용한다.

 

경기도는 지난해 12월부터 올해 2월까지 도시형(수원시), 복합형(양주시), 농촌형(양평군) 등 지역을 유형별로 나눠 65세 이상 노인들의 치매위험도 등을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승훈 경기도광역치매센터장은 “치매는 고령에서 가장 흔하게 발생하는 질병 중 하나로 초기에 증상을 발견하고 진단하는 것이 중요하다”라며 “경기 스마트 인지검사를 통한 치매 조기 진단으로 적절한 치료·관리 방법을 찾고 증상의 진행을 늦춰 치매환자와 가족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하길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경기 스마트 인지검사는 인공지능(AI) 기술을 활용한 검사로, 스마트폰에서 큐알코드를 스캔해 접속 후 기기에 1분간 말하기를 통해 치매 위험도를 확인하는 방식이다. 치매 위험군이면 거주지역 치매안심센터를 방문하도록 안내한다. 3개 지역 65세 이상 누구나 무료로 검사할 수 있으며, 총 검사 시간을 3분 이내로 설정해 편리성을 높였다.

 

 

도는 명절을 맞아 ‘경기 스마트 인지검사’를 홍보하기 위해 유동 인구가 많은 수원 지동시장에서 2월 3일부터 6일까지 홍보 행사를 진행했다. 행사 마지막 날인 2월 6일에는 경기도의회 보건복지위원회 최종현 위원장이 참석해 시장을 찾은 어르신들에게 안내하고 검사 진행을 도왔다.

 

검사는 배포된 홍보물이나 경기도광역치매센터 누리집(gyeonggi.nid.or.kr)에 게시된 큐알(QR)코드를 통해 별도의 앱 설치 없이 간편하게 할 수 있다. 검사대상자 본인의 스마트기기가 아니더라도 가족이나 지인의 도움으로 검사할 수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