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 신품종 재배시험 착수, 솔체꽃 8품종 등 75종 191품종

식약일보 | 입력 : 2021/03/18 [20:51]

산림청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센터장 최은형)는 개인육종가가 개발한 산림신품종 솔체꽃 ‘트윙클블루’ 품종을 시작으로 2021년 재배시험을 본격 착수한다고 19일 밝혔다.

 

재배시험은 신품종 심사과정으로 품종의 구별성, 균일성, 안정성을 2년에 걸쳐 평가한다.

 

출원된 품종 중 가장 먼저 꽃이 피는 솔체꽃은 총 6품종이 출원돼 있으며, 특히 ‘트윙클블루’(사진) 품종은 키가 작은 왜성형으로 시장에서 관상용으로 각광 받고 있다.

 

 

솔체꽃은 우리나라에 자생하는 꽃으로 여름부터 가을에 걸쳐 산에서 발견할 수 있으며 꽃의 키는 90cm까지도 자란다. 최근 재배기술이 발달하면서 시설재배로 연중 꽃을 피운다.

 

최은형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장은 “올해 시험대상 191품종을 생육적기에 조사하여 최선을 다해 산림분야 지식재산권 확보에 기여하겠다.”라고 밝혔다. 강경남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김현수 농식품부 장관, 톰 빌섹 미국 농무부 장관과 영상면담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