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뚜기, 육개장 컵 20% 증량 리뉴얼 출시

오뚜기가 육개장 컵을 20% 증량해 리뉴얼 출시했다

식약일보 | 입력 : 2021/06/21 [10:36]

오뚜기(대표이사 황성만)가 ‘육개장 컵’을 20% 증량해 리뉴얼 출시했다.

 

오뚜기는 더 푸짐하고 가성비 좋은 제품을 원하는 MZ세대 소비자들의 의견을 적극적으로 반영해 더욱더 든든하고 맛있는 ‘육개장 컵’으로 전격 리뉴얼했다. 리뉴얼 ‘육개장 컵’은 기존 제품 대비 면, 건더기, 분말수프 모두 증량해 총 중량을 20% 늘렸으며, 조리 후 개봉 시 조리예 이미지 그대로 한 그릇 꽉 찬 모습의 라면을 즐길 수 있다. 그동안 양이 부족해 김밥 등 부식을 곁들여 먹어야 했던 육개장 컵라면이 아닌, 라면만으로도 든든한 한 끼가 가능한 육개장 컵으로 새롭게 선보이게 된 것이다.

 

육개장 컵은 육개장을 더 맛있게 즐길 수 있는 건더기인 노란색 계란 스크램블의 크기와 개수를 늘려 한층 더 풍성한 구성이 특징이며, 육개장 컵라면과 가장 잘 어울리는 푹 끓인 진한 쇠고기 육수맛을 구현해 기존 제품보다 한층 깊은 맛을 느낄 수 있다.

 

 

오뚜기는 양을 20% 늘려 육개장 컵을 리뉴얼 출시했다며, 더 진하고 더 푸짐한 육개장의 맛을 즐길 수 있다고 밝혔다.

 

한편 오뚜기는 육개장 컵 20% 증량 출시를 재미있게 전달하고자 SNS 등을 활용한 다양한 소비자 이벤트를 실시할 계획이다. 최지미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수도권 음식점·카페 방역관리 현장점검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