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사제조용 원료 수입식품 신고 간편

수입신고 시 품목제조보고서 대신 품목보고번호만 입력

식약일보 | 입력 : 2021/06/23 [20:46]

수입식품 등 수입자가 자사 제품의 제조용 원료를 수입 신고하는 경우 품목제조보고서 사본(이하 품목보고서)을 제출하는 대신 ‘품목보고번호’만 입력하도록 개선했다.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김강립)는 그간 수입식품 등 수입자는 관세청 전자통관시스템(유니패스)에서 제조용 원료를 수입신고할 때 품목보고서 사본을 매번 제출했으나 품목보고서를 제출하는 대신 품목보고번호만 입력해도 공무원이 통합식품안전정보망에서 품목보고서 전자정보를 확인하면 되도록 신고 절차를 개선했다고 밝혔다.

 

 

이번 절차 개선으로 수입자는 제조용 원료 수입식품 신고 시 연간 4만여 건 제출하던 품목보고서를 제출하지 않아도 돼 신고가 간편해진다.

 

식약처는 수입식품 등 수입자가 간편해진 기능을 잘 활용할 수 있도록 적극 안내하고, 앞으로도 정책 이용자 입장에서 편의기능을 지속적으로 개선할 계획이다. 윤지수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뉴스
수도권 음식점·카페 방역관리 현장점검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